자치행정 > 동작구청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동작구, 요양병원·요양시설부터 코로나19 예방접종 시작
26일부터 순차적으로 6개 요양병원·요양시설 종사자 및 입소자 대상
기사입력  2021/02/26 [08:30] 최종편집    김영호 기자

동작구(구청장 이창우)가 첫 번 째 코로나19 백신 예방접종과 관련해 요양병원 및 요양시설 6개소부터 순차적으로 접종을 시작한다. 

 

▲ 동작구 보건소 관계자들이 도착한 백신들을 확인하고 백신전용냉장고로 옮기고 있다

이번 예방접종은 65세 미만 시설 종사자 및 입소자를 대상으로 하며 의사가 있는 요양병원은 자체적으로 접종하고, 요양시설은 보건소와위탁의료기관에서 방문 접종을 실시한다. 

 

이에 앞서, 구는 지난 23일 대상시설을 현장 방문해 ▲예방 접종자 최종명단 확인 ▲접종동선 점검 ▲이상반응 시 대처요령 및 교육사항 확인 ▲비상연락망 등을 사전 점검했다. 

 

또한, 체계적 예방 접종 추진을 위해 지난달 부구청장을 단장으로 한 ‘예방접종 대응추진단’을 구성했고, 다음달2일부터는 구 자체적으로 ‘코로나19 예방접종 콜센터’ 운영에 들어간다. 

 

콜센터의 운영시간은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이며 ▲접종시기 ▲접종대상 및 기관 ▲접종 예약 방법 ▲예방접종 전후 주의사항 및 이상반응 안내 등 주민들이 백신 접종과 관련해 궁금해 하는 사항에 대하여 전문적으로 상담한다.

 

더불어, 사망사례 등에 대한 신속대응을 위해 질병청, 서울시와 24시간보고 체계를 유지해 이상반응 및 피해보상 접수를 실시할 계획이다.

 

구는 요양병원 등을 시작으로 가을 독감이 유행하기 전인 금년 10월말까지 구민의 70% 수준인 28만 여명에게 접종 완료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이창우 동작구청장은 ”이번 예방접종 시작은 장기화되는 코로나19 위기를 극복하고 일상으로 돌아가기 위한 첫 걸음“이라고 밝히며, ”구는 집단면역이 형성될 때까지 최대한 많은 주민 여러분께서 신속히 접종 받으실 수 있도록 준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동작뉴스와 사전협의 없이 본 기사의 무단 인용이나 도용, 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이를 어길 시 민, 형사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 동작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