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관기관 > 서울시의회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이희원 시의원, 동작구 교육현안 문제 해결 나서!
흑석초 통학길 안전· 흑석동 고등학교 이전 촉구
기사입력  2022/09/23 [09:21] 최종편집    김국제 대표기자

서울특별시의회 교육위원회 이희원 의원(국민의힘, 동작4)은 지난 21일 제314회 임시회 교육위원회 업무보고 자리에서 동작구 관내 ‘라이더 카페로 인한 흑석초 학생들의 학습권 침해와 안전문제’, '고등학교 이전'과 관련해 교육청의 향후 계획에 대한 답변과 대책 마련을 촉구했다.

▲ 제314회 임시회 교육위원회 업무보고 시 질의 중인 이희원 시의원 

 

흑석초등학교 정문 20미터 남짓 떨어진 곳에 지난 5월 ‘라이더카페’가 개업을 한 이후 “인도로 다니는 오토바이로 우리 아이들이 사고가 날까봐 걱정된다”, “교실에서도 오토바이 배기음이 들린다”며 학부모들의 민원이 끊이지 않고 있다.

 

이희원 의원은 서울시청 시민건강국 스마트건강과, 교육부와 함께 사유지의 소유주 동의 없이도 안전한 학습환경을 위한 절대보호구역내 금연구역을 지정할 수 있는 방안을 마련하고 있으며, 동작구청에 보도블럭 위 이륜차 단속 및 소음측정기 설치 등을 요청한 상태다.

 

이 의원은 “교육청 차원에서도 문제점에 대해 인식하고 있어야 하며, 학생들의 안전을 위해 소음‧흡연 등으로부터 지킬 수 있는 보다 적극적이고 구체적 방안 마련을 해야 한다"고 주문했다.

 

또한 경찰서와 연계해 흑석초 앞에 단속이 가능한 CCTV 설치를 요구했으며, 이에 서울시교육청 구자희 평생교육국장은 답변을 통해 이 의원이 요구한 CCTV를 설치하겠다고 약속했다.

 

흑석동 고등학교 이전 문제와 관련해 학교과잉 상태에 있는 관악구에 위치한 고등학교를 동작구 흑석동으로 2025년에 이전 완료하여 3월 개교를 목표로 하고 있으나 교육청의 지지부진한 진행으로 2025년 개교가 불투명한 상황이라고 지적했다.

 

이 의원은 서울시교육청 김필곤 교육행정국장을 향해 “병이 났을 때 정확한 처방으로 신속하게 치료해야지 치료시기를 놓치면 안된다. 전체적으로는 학령인구가 급속도로 줄고 있지만 동작구 흑석동의 학생 수는 늘고 있어 이전 적기인 2025년에 학교 이전을 완료하여 3월에 개교될 수 있도록, 교육청에서는 계속적인 관심을 가지고 최선의 노력을 다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이희원 의원은 “학생들의 안전과 쾌적한 학습환경을 위해 ‘라이더 카페로 인한 학습권 침해’, ‘고등학교 이전’ 문제를 지속적으로 지켜볼 것이며, 해결될 때까지 발 벗고 나서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희원 의원은 학생들의 학생복지 향상 및 안전한 학습환경 구축과 더불어 각종 불안한 상황과 질병, 경제 문제 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시민들을 위해 ‘회복도시 행복 서울시’를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고 있다.

 

동작뉴스와 사전협의 없이 본 기사의 무단 인용이나 도용, 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이를 어길 시 민, 형사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 동작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