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치행정 > 동작구청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동작구, 여름 모기 박멸 대작전
정화조와 빗물받이 유충 구제, 해충퇴치기 운영
기사입력  2023/03/31 [08:01] 최종편집    김영호 기자
▲ 구 방역기동반이 빗물받이에 유충구제용 약품을 살포하고 있다. 

동작구(구청장 박일하)가 여름철 모기 매개 감염병 예방을 위한 선제적인 방역을 추진한다.

 

구는 유충 구제를 위해 관내 정화조 15,951개소와 빗물받이 18,165개소에 유충구제용 약품을 살포한다. 이 사업은 유충 한 마리를 없애면 성충 500마리 박멸하는 효과로 여름철 모기 발생 근원을 차단한다.

 

또한, 4월 중 주민들이 즐겨 찾는 산책로와 공원에 ▲기피제 분사기▲포충기 등 해충퇴치기를 설치하여 총 62대를 운영한다. 특히, 포충기는 살충제를 사용하지 않고 가로등 빛을 이용해모기 등 벌레를 분쇄하는 친환경 해충퇴치기로 점차 확대 설치할 계획이다. 

 

모기가 활동하는 5월부터는 개체수를 집계하는 디지털모기측정기(DMS)를 운영해 모기다발지역을 집중 소독한다. 

 

이와 함께 구는 유문등을 설치하여 모기를 채집한 후 매주 서울시 보건환경연구원에 분석의뢰하고, 일본뇌염 등 감염병 매개 모기 출현 여부와 발생지 등을 확인해 맞춤형 방역을 실시할 계획이다.

 

구 관계자는 "올해는 모기 매개체 감염병 예방을 위해 좀 더 체계적인 방역체계를 구축해 쾌적한 도시환경을 조성하겠다"고 말했다.

 

동작뉴스와 사전협의 없이 본 기사의 무단 인용이나 도용, 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이를 어길 시 민, 형사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 동작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