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치행정 > 동작구청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동작구, 상반기 국공립어린이집 3곳 개원
3월 꿈빛하나·신대방누리어린이집에 이어 4월 곰돌이어린이집 개원
기사입력  2023/03/31 [08:09] 최종편집    김영호 기자

동작구(구청장 박일하)는 올해 상반기에 국공립어린이집 3개소가 문을 열었다고 밝혔다.

 

지난 3월 2일 꿈빛하나(등용로9길 5)와 신대방누리(신대방1다길 19)어린이집을 시작으로, 오는 4월 3일에는 흑석자이아파트 단지 내 곰돌이어린이집(서달로 90)이 개원한다.

 

▲ 동작구립 곰돌이어린이집 전경     

 

이번에 개원하는 곰돌이어린이집은 신규 공동주택 입주민들의 보육 공백을 최소화하기 위해 개원 시기를 입주 시기에 맞추었다.

 

지상 3층, 연면적 786㎡ 규모로 ▲보육실 ▲교사실 ▲조리실 ▲강당 등이 있고 서달산, 달마공원과 인접한 자연 친화적 환경을 갖췄으며, ▲만0세~만2세 각 2개반 ▲만3세~만5세 각 1개반으로 구성돼 있으며, 정원은 총 88명이다.

 

동작구 내 국공립어린이집은 신규 3개소를 포함해 총 71개소로 동작구 어린이집 영유아 10명 중 6명은 국공립어린이집을 이용하고 있다.

 

아울러 구는 △어린이집 영유아 급‧간식비 지원 확대(월 1만 3천 원→2만 원) △임신-출산-양육 기간 원스톱 건강관리를 받을 수 있는‘모자건강센터’ 신설등 보육의 질을 높이기 위한 지원도 아끼지 않고 있다.

 

구 관계자는 "수요자 중심의 다양한 보육정책을 펼쳐 ‘아이는 행복하고, 부모는 맘 편히 일하는’ 보육환경을 조성하겠다"고 말했다.

 

동작뉴스와 사전협의 없이 본 기사의 무단 인용이나 도용, 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이를 어길 시 민, 형사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 동작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